넥슨, 내달 15일 본입찰…상반기 새주인 확정

INSIGHT 0 148

국내 1위 게임업체 넥슨의 새 주인이 상반기에 결정될 전망이다. 

16일 한국경제 보도에 따르면 넥슨 지주회사 NXC의 매각주관사인 도이치증권과 UBS, 모건스탠리는 넥슨 본입찰을 다음달 15일로 확정한 것으로 알려졌따.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등 절차를 감안하면 상반기 중 넥슨의 새 주인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넥슨 인수전에는 국내 기업인 카카오, 중국 최대 게임회사 텐센트, 국내 최대 사모펀드(PEF) 운용사 MBK파트너스, 글로벌 PEF인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 베인캐피털 등이 적격인수후보(쇼트리스트)에 올라 본입찰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내 2위 게임업체 넷마블은 MBK파트너스와 컨소시엄을 맺고 간접적으로 참여하는 방식을 검토 중이다. 

덩치가 큰 매물인 탓에 대부분 PEF 운용사는 카카오 등 인수후보 기업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본입찰에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본입찰까지 남은 한 달 동안 전략적투자자(SI)와 재무적투자자(FI) 간 합종연횡이 활발하게 일어날 것으로 보인다.  

0 Comments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 명
  • 오늘 방문자 72 명
  • 어제 방문자 101 명
  • 최대 방문자 316 명
  • 전체 방문자 80,654 명
  • 전체 게시물 6,947 개
  • 전체 댓글수 3 개
  • 전체 회원수 83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